교계

HOME교계종합교계 


일반 | 한교봉, 울진 산불 피해 현장 찾아 위로
“힘내세요! 한국 교회가 함께 합니다”

페이지 정보

유현우 기자 작성일22-03-14 20:24

본문


한국교회봉사단(이사장 오정현 목사이하 한교봉) 9산불로 극심한 피해를 입은 경상북도 울진군을 찾았다

한교봉 총재인 김삼환 목사(한교봉 총재·명성교회 원로)와 오정현 목사(사랑의교회 담임), 김태영 목사(한교봉 대표단장·전 예장통합 총회장)등이 울진군기독교연합회(회장 이승환 목사안내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과 교회 등을 방문하여 함께 기도하고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피해 현장을 찾은 목회자들은 울진군청에 마련된 상황실을 찾아 전찬걸 울진군수를 만나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노력한 활동에 감사를 표한 후 예배당이 완전 전소된 경북 울진군 죽변면에 위치한 호산나교회(장대근 목사)와 성내교회(이희만 목사)를 방문했다목회자들은 잿더미로 변한 참혹한 현장 바닥에 무릎을 꿇고 함께 기도를 드렸다.

오정현 목사는 예기치 않은 산불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과 교인 분들에게 하나님의 위로와 하늘로부터 내려오는 은혜가 함께 하시기를 간구한다고 기도했다김삼환 목사는 함께 울라는 성경 말씀처럼 한국교회봉사단이 직접 현장에 찾아와 아픔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고자 한다조속히 피해가 복구 될 수 있도록 한국 교회가 함께하고 관련 기관에 호소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한교봉은 우선하여 피해를 입은 두 곳의 교회에 각각 500만원의 위로금을 전달했고, 극심한 피해를 입은 7가정에 100만원의 위로금을 전달했다.  

김태영 목사는 한교봉은 한국 교회가 하나 되어 사랑을 실천하는 긴급 구호 방안을 강구하는 한편 산불 피해를 입은 교회와 성도들이 조속히 예배를 회복 할 수 있도록 여러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